노PD의 새 시트콤 소울메이트를 오늘에서야 봤다. 초반부터 강렬하게 뿜어져나오는 삐쥐의 압박. 역시.. 프란체스카때부터 절대 실망시키지 않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