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립다는 것은 가슴에 이미 상처가 깊어졌다는 뜻입니다 나날이 살이 썩어간다는 뜻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