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의 한가운데.. 과도기 인가.. 오늘도 알 수 없는 나의 감정에 힘들어하는 나는 미련의 동물인가, 아님 살아있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