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e 2009

2009년 6월 27일 이야기

2009년 6월 27일 이야기

오늘은 들르는 가게마다 라디오에서 마이클잭슨이 울려 퍼지겠지…(me2mms 안녕)2009-06-26 09:36:53 우리 소녀들을 돌려줘!!(소녀들은 어디가고 맨다리만 왔다갔다)2009-06-27 02:11:49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09년 6월 26일에서 2009년 6월 27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2009년 6월 26일 이야기

2009년 6월 26일 이야기

맨하탄 사서 논으로 갈아엎겠다고 말하는 남자에게 반할 여자가 있기는 할 까? 이러다가 쭉 외로울까봐 사실 겁도 나긴 난다.(me2mms)2009-06-25 11:21:47 이번 노래 너무 SES냄새가 난다. 조금 실망 할지도..(me2mms 백번쯤 들었는데도 그러...

2009년 6월 24일 이야기

2009년 6월 24일 이야기

요즘 들으면서 제일 스킵을 많이 하는 트랙은 단연 윤건&이효리의 예뻐요다. 이건 뭐 이지린 넘버5도 아니고…(me2mms 그냥 트랜드니까 한번 만들어본 느낌.)2009-06-24 10:21:30 그저께 밤에 보낸 이멜은 아직 안보시고 방금 전화가 왔다....

2009년 6월 22일 이야기

2009년 6월 22일 이야기

소시 쵝오!(하앜)2009-06-22 07:39:31 CSS로 HTML짜는게 뭔지 모르는 사람 취급당했다. ;ㅁ; 중간에 마케터분이 이 쪽에 대해 전혀 모르시는듯. 디자이너분께 테스트당했다.(me2mms 헐…)2009-06-22 13:19:50 아… 솔직히 자존심에 상처 이빠이다. 내가 짜준 페이지만 몇개고...

2009년 6월 22일 이야기

2009년 6월 22일 이야기

지난주부터 정말 끝장나게 바쁘다. 어우 힘들어.(me2mms)2009-06-21 15:40:48 잘자. 하고 인사하면 어디선가 네가 듣고 있을 것만 같아서.(잘자.)2009-06-22 00:43:53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09년 6월 21일에서 2009년 6월 22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2009년 6월 20일 이야기

2009년 6월 20일 이야기

RSS를 트위터 피드로 트위터에 보내면 상태가 참 메롱하게 뜬다. 왜그런지 아직도 원인을 모르겠다. 구글조차 답해주지 않는다.(아 뭐야..)2009-06-20 11:17:34 뭐지? 어디서 육개장 냄새가 솔솔 나는데????(우리 동네에 육개장 냄새가 날 일이 없는데.....

2009년 6월 19일 이야기

2009년 6월 19일 이야기

괜히 설레이지 말자(me2mms 너무 솔로 생활을 오래해서 그래. 괜시리 설레여하고 그 러지마.)2009-06-19 08:56:35 맨하탄 한복판에서 신호대기중 점심싸온 도시락을 다 까먹었다. 배경음악은 스메타나정도. 우아한 배달잡부 허레몬입니다.(me2mms 한국에서 중고교 졸업, 뉴욕 의...

2009년 6월 18일 이야기

2009년 6월 18일 이야기

뉴욕지역 비 완전 많이옴. 나도, 배달박스도 모두 젖어버렸다.(me2mms 안녕하세요. 허발라입니다.)2009-06-18 13:34:11 미쳤어 왜이렇게 가는 길목마다 다 막혀!!!!(me2mms)2009-06-18 16:34:45 이상형이 딱히 있는것도 아니고 연애인중에 골라보라는게 제일 싫어하는 질문 중 하나인데 오늘...

2009년 6월 15일 이야기

2009년 6월 15일 이야기

오미자차와 함께하는 맛깔나는 육체노동(me2mms me2photo)2009-06-15 11:43:20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09년 6월 15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2009년 6월 15일 이야기

2009년 6월 15일 이야기

사실 주일날이 제일 바빠요. 일들도 참 다이내믹 하답니다. 그와중에 하루종일 아이폰이 울려댔어요. 트위터에서 친구들이 잔뜩 생겼습니다.(뭐 그렇다구요. 굿나잇.)2009-06-14 23:20:46 소시 컴백한덴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냥 좋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2009-06-15 00:26:29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09년 6월...

2009년 6월 14일 이야기

2009년 6월 14일 이야기

오미자를 제공하신 전도사님껜 좀 죄송하지만 정식으로 물을 끓였다가 식혀서 하루 우려내고 할 여건이 되지 않아 그냥 생수냉침을 해버렸다. 어차피 오미자차는 결국 냉침하는거라… 냉장고에 7병. 일주일동안 출근하면서 한병씩 가지고 나가면 되겠구나.(me2mms)2009-06-13...

2009년 6월 13일 이야기

2009년 6월 13일 이야기

새벽 네시에 라천 낭만다방 들으면서 미친듯이 웃어재끼고 있어.(근데 왜 눈물날라 그러지?)2009-06-12 03:56:45 정신이 멍해서 해지기 직전의 사거리를 한참이고 바라보았다. 슬러쉬 XL하나를 입에 물고 차안에서 1시간동안 바라본 일몰후의 하늘과 신호등, 모퉁이...

급 취업

급 취업

어제 새벽 네시에 낭만다방 들으면서 손발이 오그라 들다못해 대 폭소를 하며 “방송사고 아니야?”를 의심하다가 엎드려서 랩탑을 두들기던 자세 그대로 잠든게 아마 새벽 6시가 좀 넘은 시각이었을듯. 오전 9시 반. 느닷없는...

2009년 6월 12일 이야기

2009년 6월 12일 이야기

두곳에서 한번 인터뷰 보자고 연락이 왔다. 하앜. 떨려.(고작 알바지만 소중한 노동)2009-06-11 13:41:56 뭐야.. 아빠는 슈퍼맨. 뭐 그정도 되는 영화인가? 한국영화의 못된 습관(뒤에가서 감동코드 넣기)을 뜬금없이 답습하는 영화. 왜이래? 아마추어같이?(me2movie 252...

2009년 6월 11일 이야기

2009년 6월 11일 이야기

리뉴얼도 끝났겠다 이제 독서, 글쓰기에 좀 집중을 해보자.(후하후하)2009-06-10 18:22:38 오늘부터 댓글 닫습니다. 댓글은 모았다가 블로그에 와서 해주세요. http://lemonstore.net/diary/rss?category=1에서 감시가 가능합니다.(감시당한다)2009-06-10 18:27:29 고독한 항해의 뮤직비디오가 황금어장 끝나고 나오네. 아마 이번 콘서트...

동부시각 2009년 6월 10일 이야기

동부시각 2009년 6월 10일 이야기

후우.. 홈페이지 리뉴얼 끗! 근데 윈도우+LCD 조합은 모니터 조절이 안되어있을 확률 90%라 99% 확률로 아주 이상하게 보일것이라는 결론.(나는 맥쓰니까 상관없다는 시크한 자세가 요구됨.)2009-06-09 22:37:23 조금만 더 이럴꺼야 내 마음을 더는...

레몬가게 7.2호, 7.3호

레몬가게 7.2호, 7.3호

레몬가게가 드디어 업그레이드를 했다. 사실상 스킨변경과 판올림등의 변화로 인해 7.2 업그레이드는 있었지만 사진과 함께 정확한 포스팅은 까먹고 안한듯 하다. 참고적으로 다음의 링크를 남기고 간략하게만 되짚어 보도록 하겠다. (참고: 돌아왔습니다) 사실상...

동부시각 2009년 6월 4일 이야기

동부시각 2009년 6월 4일 이야기

트위터로 이사갈까 생각했지만 블로그로 사진까지 옮겨주고 스타일지정도 가 능한 메리트때문에 역시 미투의 손을 들어줄수밖에 없었다.(me2mms 요즘 포스팅이 뜸한건 딱히 그것과는 관계가 없다. 허지만 이제 미투는 포스팅외의 활동은 안하기로 결정.)2009-06-04 16:06:39...

동부시각 2009년 6월 3일 이야기

동부시각 2009년 6월 3일 이야기

‘할줄안다’와 ‘하고있다’의 차이는 ‘할줄모른다’와 ‘할줄안다’의 차이 만큼이 나 큰것 같다.(me2mms 홈페이지 새로 리뉴얼하는데 귀찮아 죽겠다)2009-06-03 00:42:51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09년 6월 3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