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 시쯤에 침대에 누워서 ‘아, 맞다.’ 하면서 별똥별 생각은 했었는데 일어나긴 싫고 뜬금없이 클로드 볼링 음악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