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y 2011

2011년 5월 31일 이야기

2011년 5월 31일 이야기

사람들이 미투를 알아보기 시작한다. 나의 골방이 점점 무너져간다.(안심할곳이 아니야 온라인은 me2mobile) 2011-05-31 13:41:56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11년 5월 31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2011년 5월 30일 이야기

2011년 5월 30일 이야기

네러티브가 가장 중시되는 요즘이 아니었나?(목소리 톤 자체에도 네러티브는 있기 마련인데..) 2011-05-30 23:38:08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11년 5월 30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2011년 5월 28일 이야기

2011년 5월 28일 이야기

배도 아픈데 얘는 왜 일어날듯 안일어나. ㅇ<-<(아침전철 me2mobile) 2011-05-28 09:15:23 제목이 비슷해서 그런가 에니악의 ‘소년은 달린다’ 앨범을 듣다보면 은희경의 ‘소년을 위로해줘’ 소설이 떠오른다. 등장인물 하나하나가.(그닥 좋았던 소설도 아닌데.. me2mobile) 2011-05-28...

2011년 5월 27일 이야기

2011년 5월 27일 이야기

박민영을 보려 하였으나 덤으로 구하라까지 본것같다. 씐난다.(씨티헌터) 2011-05-27 20:01:05 한국에 와서 두 달여 씨네리를 사보다가 두 달여 씨네리를 못봤다. 정기구독 해볼까 했는데 돈도 부담스럽고 무엇보다도 웹에서 정기구독 신청하기가 너무 복잡하고...

2011년 5월 24일 이야기

2011년 5월 24일 이야기

f(x)는 어떻게 된게 타이틀곡 빼고 다 좋지? ㅎㄷㄷ(뭐야 이거.. me2mobile) 2011-05-24 19:43:06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11년 5월 24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2011년 5월 22일 이야기

2011년 5월 22일 이야기

사춘기가 지났다면 적어도 자기 감정쯤은 추스릴줄 알아야한다.(그 또한 말처럼 쉬운일은 아니지만 me2mobile) 2011-05-22 10:24:57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11년 5월 22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2011년 5월 21일 이야기

2011년 5월 21일 이야기

셰인에게 큰 점수를 주는 이유는 옆에 항상 따라붙는 통역언니 때문 아니었어?(셰인 나오면 난 통역언니만 보는데 ㅋㅋㅋㅋ) 2011-05-21 09:09:01 인생엔 주말, 평일이 따로 없구나. 하아…(복잡하다 me2mobile) 2011-05-21 22:00:56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11년 5월 19일 이야기

2011년 5월 19일 이야기

두달동안 수치를 잘못 재왔다는걸 오늘에야 알았다. 어쩐지 늘 이상하게 되더라고. 그간의 작업들이 몇몇은 삽질이 되어버렸다. 게다가 뻔히 아는걸 잘못 생각하고 있다가 벌어진 일이라 더 씁쓸하다.(당황을 넘어서 허탈하다. me2mobile) 2011-05-19 10:58:41...

2011년 5월 18일 이야기

2011년 5월 18일 이야기

EDTA가 녹고 내 마음도 녹고..(봄따위.. ㅠ me2mobile me2photo) 2011-05-18 17:00:00 방울토마토를 한참이나 먹고 이상한 기분에 냉장고를 열어보니 씻어둔 토마토가 냉장고에 있었고 제가 먹은것은 씻지 않은 방울토마토였습니다. 이제 저는 어떻게 되는...

2011년 5월 17일 이야기

2011년 5월 17일 이야기

글 비슷한거라도 쓸 시간적 여유가 없다. 그러다보니 마음의 여유도 없어져간다.(울컥하네) 2011-05-17 11:44:56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11년 5월 17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2011년 5월 16일 이야기

2011년 5월 16일 이야기

광량으로 봐선 여름이구나 ㅋㅋㅋ(좋네 me2mobile me2photo) 2011-05-16 12:19:31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11년 5월 16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2011년 5월 16일 이야기

2011년 5월 16일 이야기

아직도 나는 내가 서울에 사는줄 아는거지.. 바보(경기도에서 서울 멀구나 me2mobile) 2011-05-15 12:37:09 짠, 생글생글!(인증샷 전용 복장 me2mobile me2photo) 2011-05-15 19:45:23 Not my place any more.(So sad.. me2mobile) 2011-05-15 19:47:54 여기...

2011년 5월 14일 이야기

2011년 5월 14일 이야기

병원에서의 밤은 졸리고 졸려서 정신을 차릴수 없었습니다.(오전 스케쥴이 끝났을 뿐인데 아직도 멍하네요. me2mobile) 2011-05-14 13:15:04 여자 가방(백) 대신 메주고 그러는게 ‘쩌는 배려’라는 이야기를 들었다. 짐가방도 아닌데..(그래 니들 귀엽다 me2mobile) 2011-05-14...

2011년 5월 13일 이야기

2011년 5월 13일 이야기

시간이 흐르고 우리는 나이먹어 가겠지만.. 그때가 되더라도 여전히 차마시고 음악듣자고.. 와인을 마시며 수다를 떨자고.. 그렇게 이야기 했다.(너무도 반가운 누나님과의 대화. 몇년 만인지 모르겠어.) 2011-05-13 16:32:54 지금 보스턴에 달이 떠있다면.. 왠지...

2011년 5월 12일 이야기

2011년 5월 12일 이야기

어머니, 수술 끝나고 얼른 일어나서 전화하세요. 이따 저녁엔 해피투게더 꼭 보시기에요.(그래도 전신마취라니까 겁난다.) 2011-05-12 11:10:48 소규모 밴드는 갈수록 매니악해지네(왠지 실험적이란 말은 좀 적확하지 않은것 같고.. me2mobile) 2011-05-12 19:04:43 더치드립 신맛...

2011년 5월 11일 이야기

2011년 5월 11일 이야기

뭐지 이거? 하고 찾아보니 워디시. 소문의 그 워디시가 이름 바꾸고 앨범을 냈네. ㅎㄷㄷ 갠츈갠츈갠츈갠츈.(이거 완전 갠츈하잖아.) 2011-05-11 11:56:32 1집 Midnight Cinderella 이거 날씨가 왜 또 F#이여(우훔.. me2mobile) 2011-05-11 12:48:20 이...

2011년 5월 10일 이야기

2011년 5월 10일 이야기

개벽이 아빠인가.. 그냥 지나칠땐 몸 절반이나 앞으로 내밀고 있더니 사진찍자고 다가갔더니 슬금슬금 물러난다.(수줍은거냐 아님 내가 무서운거냐 me2mobile me2photo) 2011-05-10 10:13:23 월리•레바님의 1주년 파티.(불타오른다. me2mobile me2photo) 2011-05-10 20:19:44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11년 5월 9일 이야기

2011년 5월 9일 이야기

sub-cluture 라는 단어를 보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게 비주류. cell을 subculture한다니, 난 그저 어리둥절 할 따름이다.(아무리 봐도 난 문과체질이긴 한데..) 2011-05-09 10:28:47 나 혼자 외계어 하는 느낌(뭐야 이거..) 2011-05-09 10:50:49 먹는...

2011년 5월 9일 이야기

2011년 5월 9일 이야기

[미투7대불가사의] 왜 하늘바라기님은 솔로인가.(그러니 나한테 턴이 안돌아오지. me2mobile me2photo) 2011-05-08 20:20:59 나 진심 이소라한테서 저런 그로테스킹한 사운드 듣고 싶었어.(누나가 짱이야. 오늘은 누나가 넘버원!!!!!!) 2011-05-09 00:05:51 야, 뭐가 시작하자마자 한 골...

2011년 5월 7일 이야기

2011년 5월 7일 이야기

동글이님이 일하시는 피자베네에서 커피를 마시는중. 워크샵 끝낸 당신 ㅊㅁㅊㅁ(우왕ㅋ굳ㅋ 동글님 피자 사신다. me2mobile me2photo) 2011-05-07 13:22:00 잉여잉여할 시간조차 없다. 주말조차 잉여하지 못하다니!!(이럴수가 me2mobile) 2011-05-07 14:50:51 [98 펑크대잔치] 이런 문제적인 앨범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