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3월 2일 이야기

  • 이길것 같아서 기쁘긴 한데 우리팀의 비신사적인 반칙은 좀 맘이 안좋다.(씁쓸하구만 me2mobile) 2011-03-02 06:23:31
  • 집 앞에 있는 <커피사랑방>에서 아메리카노 샷 추가로 한잔 테이크아웃. 1500원 가격에 비해 깔끔하고 갠츈하다. 감기로 코가 막혀서 밍밍하긴 한데 입에 뒷맛이 남는걸로 봐선 진하게 해주긴 해준 모양.(큐티할땐 커피 한잔. 세상 그 무엇보다도 달콤하니까 뒤에 마실 커피가 필요하다.) 2011-03-02 09:29:41
  • 이거 참 애매~ 하구만.(에헤~) 2011-03-02 16:31:21
  • 이토록 사소한 고민(저녁 뭐 먹을까.) 2011-03-02 17:07:14
  • 헐. 루시피아가 이미 한국에서 철수했다는 소식을 접했다. 홍차가 나를 피했다. 철수라니… 철수라니…(철쑤우~? 영희도 없는데 철쑤우~~????? me2mobile) 2011-03-02 20:46:17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11년 3월 2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