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대 대통령선거 초청대상 후보자 토론회 1차

토론회 안 본 눈 삽니다. 눈과 귀와 마음 모두 버렸다. 내일 석희형과 함께하는 토론회만 기다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