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틀1



햇살은 꽃도.. 밖으 작은 나무도 아닌..

창틀위의 뽀얀 먼지들을 비추고 있었다.

0g의 존재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