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인 영은




묻지마 룸 관광버스를 타고 제주로 향하던길.

지인과 영은이 (뒷쪽에 영국이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