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플과 티타임



나에겐 어쩌면 정말 중요한 하루 일과인지도 모르는 티타임.

물론 매일 이렇게 티타임을 갖는건 아니다.

아예 차를 안마시고 넘어가는 날도 있고..

그래도 저렇게 잠깐 쉬고가면 밥먹은거 못지않게 기운이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