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선이



그날 많이 아리따우셨던 (누군가에게만. 일시적으로. ㅋㅋ) 영선.

나재은. 낼름 퍼가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