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림 – 미혜



우리 학년장.. 든든해요~

조카를 키우느라 왕 고생중이심. 그래서인지.. 더 어른스럽다는..

프케케.. 화이팅. 일년간 잘 부탁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