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림 – 겸주와 춘



중학교때 이들을 처음 만나서 친해졌었죠.

서로의 생활이 점점 우리를 서먹하게 하는것 같아 너무 아쉬워요.

배울게 많은 친구들이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