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내일 예정이던 시험은 다음주로 미뤄졌고 과제는 코딩을 마쳤지만 이상한 결과를 자꾸만 뱉어내고 원인을 찾아 헤매다 아싸리 처음부터 다시 작성했지만 역시나 마무리가 이상하다. 결국 버럭 성질을 내고 커피와 페스츄리랑 같이 빅뱅이론을 보고있다.(왠지 80%는 알아듣는거 같아서 기쁘다. 말은 전혀 안느는데 듣는건 좀 늘어가나봐)2008-10-09 19:59:50
  • 이틀정도 잠을 줄이고 일을 했더니 몸이 아주 쩌는구나. 나이와 체력은 정녕 반비례하는가…(눈뜨는데 힘들어 죽겠네, 이틀가지고.. 서글프다.)2008-10-10 12:32:19
  • 미투가 정지한 시간이야말로 진정 등교를 강요받는 때입니다. 돈과 권력은 이러한 페러다임의 변화와 그 어떤 헤게모니의……(헛소리가 나오는 지금이야 말로 교수와 싸우러갈때!)2008-10-10 14:10:52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08년 10월 9일에서 2008년 10월 10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