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자리..




벚꽃은 또 그렇게 화려하게 지는데….

-정독 도서관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