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드질



추억의 부르마불.

오늘도 역시 황금열쇠의 저주를 받았다. 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