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꿈에 엄마가 자는 나를 깨우는게 너무 귀찮아서 정말로 잠에서 깨버렸다.
    (일어나서도 얼떨떨하다;;;)
    2008-11-28 04:43:48
  • 15cm가량 머리를 잘라 이제 남자머리가 되었습니다. 어깨넘게 길렀던 머리가 사라지니 뒷덜미가 휑한것도 같고…
    (어쨌든 짐승에서 다시 사람으로)
    2008-11-28 17:25:38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08년 11월 28일
미투데이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