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자있고 싶어 매점에 내려왔다. 내 박스엔 달달한 초콜렛따위는 없나보다. 숨 쉴 구멍도 없이 한 주를 달려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