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명 올해의 행동지침이 감정에 흔들리지 않고 일상의 규칙을 유지하기였는데 올해가 50일 가량이 지난 시점에서 생각해보니 미친듯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