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세차를 했다. 정말 오랫만에.. 그래. 한때 차를 몰고 여기 들어가는게 소원이었던 적이 있었다. 물론 혼자가 아니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