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정. 동네 아가들을 집근처까지 바래다 주고 집에 들어왔다. 찬물로 씻고 책상앞에 앉으니 바람이 제법 시원하다. 창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