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입닫고 귀닫고 눈감고 벌써 열흘째. 외롭다.(감기약먹고 취해보자.) [ 2009-11-06 00:55:19 ]

이 글은 레몬가게님의 2009년 11월 6일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