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 생각외로 베이스먼트를 모르시는 분들이 꽤 되는듯.
그래서 내친김에 알고있는 몇곡은 소개를 좀 해보실까.

일단 제일 알려졌을법한 애들은 스완다이브.
사실 얼마전까진 스완 드라이브. 인줄 알았다는;;;
(엠피로만 음악을 들으면 이렇게 됩니다. 반성합시다.)
뭐 스완다이브는 검색하면 주루룩 뜰것이고(라고 믿지만;;)

의외로 모르시던 베이스먼트.
Basement Jaxx는 전에 박정아랑 세븐인가가 나와서
“음악~ 살리고~” 하면서 버스 들석거리던 애니콜CF에서
Hot and Cold라는 곡으로 알려지기 시작한 일렉트로니카쪽.
약간.. 종교적 정서상의 이유로 잘 맞지 않지만
앨범중에 두곡정도는 괜찮게 들었던 그룹입니다.
음… 리스트에 있는 저곡은 핫엔콜 전의 앨범으로 기억.

누벨바그의 This is not a love song은 사실 좀 오래된노래.
섹스피스톨즈노래로 알고있습니다만..
누벨바그라는 사람들이 리메익한거같아요.
원곡하곤 완전 다른분위기. 개인적으로 리메이크가 더 맘에들;;

뮤흐뮤흐같은 경우엔.. 한창 시부야케니 들을때
같이 섞여서 들었던 노래. 물론 시부야랑은 좀;;

마지막으로… 3화에서 주제곡으로 나오길래 안적어 두었던
두둥. 라세린드. 컴온쓰루가 물론 유명이야 하지만
그전에 이미 리버라던지 스터프라던지.. 의외의 인지도를 보이죠.
3화에서 어떻게 쓰일지 참으로 궁금합니다.